통증치료로는 어림없고 수술은 부담스럽다면
척탑병원의 내시경 디스크치료술

홈아이콘척추클리닉  >  내시경 디스크시술

수술해야 한다는 디스크질환도 상당수 비수술로!
척탑병원이 잘하는 내시경 디스크 치료술

엉덩이와 하지로 통증이 심해지고 마비 증세가 나타날 정도로 상태가 심각해 디스크 진단 후 수술을 권유받은 환자분들 중에도
수술 대신 내시경으로 원인을 치료하는 “내시경 디스크 치료술”을 시행해 호전된 사례들이 척탑병원에는 많습니다. 주사치료 같은
통증치료는 원인을 근본적으로 해결할 수 없고 수술은 후유증의 부담이 있는데 원인을 치료하면서 절개를 하지 않는
내시경 디스크 시술은 훌륭한 척추 치료법입니다.
단, 내시경을 이용한 디스크 시술(비수술치료)은 그것이 적합한지에 대한 정확한 진단과 내시경을 통해 정교한 시술을 하는 의료진의
노하우가 없다면 하기 어려운 치료입니다. 척탑병원의 자부심입니다.

6~7mm의 가는 내시경으로 환부를 보며 주변조직 손상없이
비수술로 디스크를 치료하는 척탑병원 노하우

국소마취 후 6 - 7mm 굵이의 첨단 내시경장비를 넣어 모니터로 환부를 보면서 병소로 접근합니다. 이후 신경을 압박하는 돌출된
디스크를 레이저와 고주파 응고기를 이용하여 제거합니다. 이때 주위 조직 손상없이 병소만 정확히 치료하는 노하우가 중요합니다.
내시경 디스크 시술을 풍부하게 해온 의료진만이 안정적인 시술이 가능합니다. 척탑병원은 대구에서 특히 내시경 디스크 시술을
많이 해오고 그만큼 만족도가 커서 입소문이 나있습니다.

재발 걱정과 수술부담으로 근본적 치료를 미뤄온 분께
척탑병원의 비수술 내시경 디스크 시술 강추!

퇴행성 추간판변성으로 인한 허리통증 환자와 내시경 치료까지는 필요하지 않은 허리디스크병, 특히 추간판 섬유륜 파열이나 추간판
섬유륜 속에 내포된 디스크 조각으로 인한 허리통증이나 신경근 통증, 비정상적인 디스크형태로 인한 통증을 가진 분들에게
효과적입니다.
특수 고안된 방향제어용 튜브와 가느다란 플라즈마 발생용 팁을 사용해 고주파열로 병변만 선택적으로 치료할 수 있습니다.
부분마취를 통한 당일 외래 시술이 가능합니다. 또한 통증, 감염과 합병증을 최소화시킨 치료법으로 대부분 치료 후 2주 이내 추간판
퇴행성 변화로 인한 허리통증과 좌골신경통 개선에 우수한 효과를 보입니다.

꼬리뼈 구멍으로 내시경을 삽입해 치료하는
꼬리뼈 경막외 내시경 치료술 노하우

허리디스크 수술을 받은 후에 통증이 사라지지 않거나 약간의 통증이 재발되었으나 MRI 상으로 원인을 찾을 수 없는 경우들이
있습니다. 이는 수술 후 염증, 유착, 재발 등에 의해 나타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이런 유착을 제거하기 위해 경막외 내시경
레이저 시술이 필요합니다. 국소마취 후 꼬리뼈 구멍으로 내시경을 삽입한 후 모니터로 척추 주변을 보면서 MRI 상에서도 보이지
않던 병변을 확인하여 약물을 투여함으로써 신경염증과 부종을 가라앉히고 레이저로 유착 제거 및 터진 디스크 축소 치료를
효과적으로 할 수 있습니다. 회복기간이 짧고 근본적 치료가 가능한 효과적인 시술입니다.

창닫기

이메일 무단 수집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 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

제50조 2 (전자우편주소의 무단 수집행위 등 금지)
① 누구든지 전자우편주소의 수집을 거부하는 의가사 명시된 인터넷 홈페이지에서 자동으로 전자우편주소를 수집하는 프로그램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전자우편주소를 수집하여서는 아니된다.
② 누구든지 제1항의 규정을 위반하여 수집된 전자우편주소를 판매·유통하여서는 아니된다.
③ 누구든지 제1항 및 제2항의 규정에 의하여 수집·판매 및 유통이 금지된 전자우편주소임을 알고 이를 정보 전송에 이용하여서는 아니된다.

제65조 2 (벌칙) 다음 각호의 1에 해당하는 자는 1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한다.
① 제50조제4항의 규정을 위반하여 기술적 조치를 한 자
② 제50조제6항의 규정을 위반하여 영리목적의 광고성 정보를 전송한 자
③ 제50조 2의 규정을 위반하여 전자우편주소를 수집ㆍ판매ㆍ유통 또는 정보전송에 이용한 자
[일부개정 2002.12.18 법률 제06797호]